팝업 접기
팝업 열기

상품 옵션

헤브 투 하프 니트_4color

소재 좋고 핏 좋은 반팔 니트_ 간절기에 가볍게 여기저기 잘 입어져요^^

판매가
22,000원
적립금
210원
상품번호
1088961
재고수량
무제한
컬러

      총 상품 금액 0

      BUY NOW CART WISHLIST
      BUY NOW

       

      have to half kn

      헤브 투 하프 니트

       

      산뜻하게 즐기기 좋은 반팔 니트예요~^^

       

      가볍게 입기 좋은 티셔츠 같은 아이템이지만

      니트 소재로 조금 더 견고한 실루엣을 드려요~^^

       

      기본 니트 짜임으로 단단하게 짜여져 크게 변형 없구요

      아크릴 혼방 소재로 민감하신 분들도

      부드러운 착용감을 드려 부담 없답니다~

       

      적당히 파여진 라운드넥 디자인에

      깔끔한 마무리를 드려요~

       

      소맷단과 햄라인에는 폭이 좁은 시보리를 둘러주어

      늘어남을 방지해드리구요

      실루엣은 예쁘게 잡아드려요~

       

      팔꿈치 살짝 위로 오는 반소매길이감이구요~

      소매는 물론 바디핏도 여유있게 흐르는 느낌이라

      66분들까지 착용 권해드려요~

       

      길이감 힙 중심정도 오는데요~

      골반에 가볍게 걸쳐지는 스타일로 내츄럴하게 입기 좋답니다~

      다리도 길어 보이고 여성스러운 느낌도 들어요~

       

      스커트나 팬츠 어디나

      다른 특별한 디테일 없어 담백하게 티셔츠처럼

      간편하게 활용하시는데 부족함 없을거예요^^

       

      아이보리, 소라, 베이지, 블랙

      4컬러로 진행됩니다~

       

      요즘 같은 날씨에는 아우터 속 이너로 입으시고

      완연한 봄이 오면 반소매라 크게 무리없이 단품으로도 좋아요~

       

      내츄럴한 느낌으로 고급스럽게 매치하기 좋은

      반소매 니트 입니다~^^

       

       

       

          PRODUCT INFO   

      소재 : 아크릴70% 레이온20% 폴리10%

      사이즈(cm) : FREE(55~66)

      어깨37 / 가슴48 / 소매길이26 / 소매통16 / 소맷단10 / 밑단40 / 59

       

      *사이즈는 단면센치cm 기준입니다.

      *사이즈는 측정하는 방법이나 위치에따라 1~3cm 정도 오차가 생길  있습니다.

      *상품색상은 모니터의 해상도  사양에 따라 다소 차이가 있을  있습니다.

       

      세탁방법  : 드라이크리닝 권장

      제조사 : 모노쉬 제휴업체
      제조국 : 국내생산

      제조년월일 : 발송일로부터 6개월 이내
      품질보증기간 : 공지사항내 교환반품절차안내 참조

      AS책임 : 모노쉬 1661-1250



      REVIEW BOARD

      상품후기를 남겨주시면 다양한 혜택을 드립니다.

      review 리스트
      번호
      제목
      작성자
      7
      김수희
      6
      한선우
      5
      노주신
      4
      임민성
      3
      안주희
      2
      박효미
      1
      허주영

      Q&A BOARD

      궁금한 사항은 남겨주시면 빠른답변드리겠습니다.

      QnA 리스트
      번호
      제목
      작성자
      4
      허은희
      3
      모노쉬
      2
      사이즈문의~ [답변완료]
      희망
      1
      사이즈문의~ [답변완료]
      모노쉬

      비밀번호 확인 닫기
      • english
      • chinese
      • Japanese
      close